날아라! 개천연 배성우 나이 음주운전 형제 배성재 아나운서 과거 발언

 

최근 방영되고 있는 SBS 드라마 ‘날아라 개천영’에서 주연을 맡고 있는 배우 배성우(48)가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사실이 밝혀졌다.

강남경찰서에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로 입건됐다고 10일 밝혔다. 배성우는 조만간 경찰 조사를 받을 예정이다.

배성우는 소속사를 통해 “많은 분들께 안 좋은 소식을 전하게 돼 정중히 사과드린다”며 “변명과 변명의 여지가 없는 잘못에 대한 책임을 통감한다. 모든 질책을 받아들이고 깊이 반성한다고 말했다. 이어 “함께 일하는 많은 분께도 사과드리며 피해가 가지 않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며 “앞으로 이런 일이 다시는 발생하지 않도록 모든 방면에서 신중하게 주의하며 자제하겠다. 지켜봐 주신 여러분께 다시 한번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배성우는 권상우와 함께 주연 ‘날아라 개천영’에서 의로운 기자 박삼수를 연기하고 있다. 음주운전이 적발될 당시 촬영 분량이 얼마 남지 않아 촬영을 강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는 “이유를 불문하고 소속사도 책임을 깊이 통감한다”며 “앞으로 정해진 일정에 대해 함께 일하는 많은 관계자에게 최대한 피해가 가지 않도록 신속히 방법을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배성우는 1999년 뮤지컬 ‘마녀사냥’으로 데뷔했다. 영화 베테랑 내부자 드라마 라이브 등에 출연했다. SBS 배성재 아나운서의 형으로도 유명하다

#배성우 #배성우의 음주운전 #배성재형 #배성재 발언 # 배성우의 동생 #날아라 개천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