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지러움 원인 알아야 대처할 수 있어요 볼까요

>

괴로운 몸의 증상이 계속 반복된다고 하는 것은 무슨 뜻일까요? 당연하지만 몸 어딘가에 문제가 생겼다는 거죠. 몸이 보내는 절절한 신호라고 할 수 있습니다.하지만 매일 바쁘게 살다 보면 이런 몸의 경고를 무시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아주 가까운 증상이라면 더더욱 외면하는 것이 아닐까 하고 생각합니다. 어쩌면 대수롭지 않은 증상 중 하나가 현기증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

>

현기증의 원인, 잘 조사합니까 익숙하기 때문에 현기증이 어떤 증상으로 나오는지 언급하는 것은 무의미할지도 모르겠네요. 다만 자신에게 나타난 증상이 어떤 유형에 해당하는지 잘 조사하지 않으면 증상에 대한 판단이 서지 않습니다만. 크게 3가지 관점에서 점검해야 합니다. ​

>

√회전성인가, 비회전성인가 – 일반적으로 이 증상은 회전성과 비회전성으로 구분합니다. 주변 공간이 빙글빙글 도는 회전성이 더 심각한 상태라고 생각하기 쉽지만 오히려 정반대입니다. 회전성은 귀 전정 기관의 문제로 인해 발생하는 말초성의 가능성이 높습니다. 전정기관은 귀 안쪽에 위치해 있는데 머리 위치와 움직임의 변화를 감지합니다. 전신경염이나 이석증 등이 원인이 되어 생긴 질병일 가능성이 있는 것입니다. 비회전성은 뇌경색과 같은 중추 신경계가 문제가 되어 일어나는 증상일지도 모릅니다. 이러한 중추성 질환에 속하는 현기증입니다. 만약 그 경우는 밸런스 장애, 실신, 눈앞의 물체가 두 개로 보이거나 겹쳐 보이는 등의 증상이 나타납니다. 한입에 원인이 중추 신경계에서 발단하고 있다면, 조속한 대처가 필요한 경우라고 할 수 있습니다. ​

>

√증상이 일시적이거나 지속되는 경우 – 대부분의 경우 현기증은 단기적으로 나타나는 경우가 많습니다. 전정기관의문제로발생할때는요. 반면 중추성 청각기관에 해당하는 사항이라면 급발적으로 나타나 장시간 지속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어떤 증상을 동반하느냐-앞서 회전성과 비회전성을 언급하며 짧게 설명하였는데, 어지럽고 어딘가 뒤틀린 것 같아 답답하고 귀에서 이유불문의 목소리가 들리는 현상이 발생하는 원인은 바로 전정기관에 연관되어 있을 가능성이 큽니다. 반면 심한 머리 통증과 감각 이상, 서툰 발음, 한쪽 눈꺼풀이 처지는 증상이 동반되면 뇌중풍, 뇌경색 같은 중추성을 의심해야 합니다. ​

>

귀든 뇌든 이상이 없다는 것인데, 문제가 되는 것은 위험을 감지하기 위해 실시한 비교적 명료한 검사에도 불구하고 특정해야 할 소견이 발견되지 않을 뿐만 아니라 나타나는 증상을 명료하고 명료하게 밝히기 어렵다는 점입니다. 기질적으로 나타나는 문제가 없을 경우 어지러운 원인에 대한 한의학적 해석이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

또 한의학적 접근을 가언하면 원인은 간, 바람 불을 4개를 조절하지 못하고 머리에 마시가 일어나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성질은 장부의 기능 감퇴와 병약에 의해 현저하게 될 가능성도 있어, 결과적으로 혈액 순환에 장애가 됩니다. 피로나 심인적 압박이 몸에 축적되어 각종 질병으로 고통받으면 몸에 방어기인 면역시스템은 붕괴됩니다. 인체는 너무 유기적으로 1곳에 문제가 생긴다고 다른 부분에도 문제가 걸려서 오는데 혈액 순환도 이와 관련성이 있는 부분입니다.면역력 저하는 신장에까지 영향을 미쳐 본래 처리되어야 할 노폐물이 축척되어 혈관에 포함되게 됩니다. 노폐물의 농도가 짙어지게 되면 기혈에 움직임이 둔해지게 됩니다. 그러면 장부가 요구하는 필수 성분을 받지 못하고, 이 영향이 뇌에도 도달하게 되는 거죠.​

>

결국 혈행순환을 정상화한다는 목표로 한의학은 치료를 진행하고 있지만 더러운 혈액을 대상으로 혈관 내를 깨끗하게 하기 위해 청혈탕약을 처방하고 있습니다. 짧다고는 할 수 없는 시간 동안 쌓은 경험과 함께 임상 데이터를 수집하고 종합한 결과 이뤄낸 치료제로 혈관에 달라붙거나 머뭇거리던 노폐물을 줄일 수 있습니다.​

>

마치 신장이 그렇듯이 한약이 혈액 속의 노폐물로 작용하기 시작하면 순환이 활성화 될 것 같고, 증상은 가라앉을 수도 있습니다. 증상이 나타났을 때 노폐물이 유발한 문제 증상도 얕아질 것입니다.​

>

한의학에서는 태음인, 태양인, 소음인, 소양인으로 체질을 분류하고 그에 따른 조제가 이루어진다는 것도 처방 장점이라 할 수 있습니다. 체질, 증상의 강도, 빈도, 병력기간 등 여러모로 접근한 한방치료는 복용만으로도 증상에 대한 완화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번거롭게 통원이나 내원하지 않고 집에서 약을 즉시 받아들일 수 있습니다.​

>

물론 여기서 끝나는 것은 아닙니다. 한의학적 치료요법은 한약을 보조하거나 그 자체로 유사한 개선을 기대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열로 기혈 자극을 유발하는 뜸요법, 뇌압조정을 도울 수 있는 뇌압조절요법, 청각기관의 혈관을 더 활발하게 이끌 수 있는 사암침 등이 병행되면 긍정적인 영향을 받은 몸이 기운을 회복할 수 있을 것입니다.​

>

>

>

일상의 균형을 되찾으세요.어딘가 아프지 않고 불편하지 않은 상태에서 하루를 보낸 것이 언제인지 기억나시나요? 그것을 당연하게 생각하고, 현기증의 원인을 방치하면, 어느 순간 걷잡을 수 없는 고통이 되어 버립니다. 항상 작고 귀찮은 부분이 삶의 질을 떨어뜨리는 법이에요. 이것을 알고 현명한 판단을 하시길 바란다는 것을 명심하세요.​

>

>

​​​​​​​​​​​​​​​​​​​​​​​​​​​